독일 지원한 ‘헬멧 5000개’에…우크라 “다음엔 베개 주나” 비아냥

독~러 천연가스관 노르트스트림2 이해관계에2차대전뒤 무기공여 금지원칙 겹쳐 애매한 태도 지속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