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호위함 ‘바이에른’ 도쿄 기항

영국·프랑스 이어 독일도 인도·태평양 지역 존재감 과시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