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맹강화” “상호존중”…바이든-시진핑 유엔 총회서도 격돌

바이든 “권위주의 국가는 틀렸다”며 중국 견제 분명히시진핑 “군사 간섭, 후환 초래할 것” 바이든 우회 비판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