잉크도 안 말랐는데…인니 환경장관 “삼림파괴 중단선언, 불공평”

100여개국 선언에 대통령 참여했는데“우리가 할 수 없는 것을 약속 못 해”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