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은 ‘공동부유’란 유령을 붙잡을 수 있을까

덩샤오핑 공동부유 처음 꺼내낙후된 생산력 탓 ‘선부론’ 주력GDP 36년만에 112배 커졌지만상위 10% 자산, 하위 20%의 36배시진핑 2017년 불평든 폐해 지적성장 과실 나눌 ‘공동 부유’ 깃발일각 “공동 빈곤으로 갈수도” 경고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