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일 관계 대응, 고노는 애매하고 기시다는 불안하다

일본 ‘100번째 총리’ 누가 되나 일 자민당 29일 총재 선거 ‘아베 노선’ 계승 여부 핵심 쟁점 고노 ‘단절’·기시다 ‘유지’ 2파전 예상 최악의 한-일 관계 분기점 맞을까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