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COVID-19 조치를 유지하지만 상황이 악화되면

현재 COVID-19 조치를 유지하지만 상황이 악화되면 강화할 준비가 된 일부 기업
싱가포르: 싱가포르의 일부 회사는 최근 COVID-19 사례가 급증했음에도 불구하고 현재의 안전 관리 조치를 유지하고 있지만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필요한 경우 더 엄격한 요구 사항을 도입할 것이라고 CNA에 말했습니다.

현재 COVID-19

먹튀검증커뮤니티 시차 근무와 점심 시간, 탄력적 재택 근무 등의 조치를 취하고 있는 찬형제 여행사는 이러한 접근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Pegasus Travel의 경우도 비슷하지만 상황이 악화되면 직원의 절반은 집에서 일하고 나머지는 사무실에서 일하는 분할 팀 구성으로 되돌릴

준비가 되어 있다고 현지 회사가 밝혔습니다.

찰스 탄 전무는 “현재 우리 직원들은 각자 방이 없는 한 사무실에서 모두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고, 마스크를 쓰고 안 쓰고는 각자의 몫”이라고

말했다.

현지 은행인 OCBC와 같은 다른 회사들도 CNA에 현재 조치를 유지하되 필요한 경우 적응할 준비가 되어 있는 동일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CNA에 말했습니다.more news

싱가포르의 직장에 대한 COVID-19 규정은 6월에 모든 근로자가 안전 거리 요구 사항 없이 사무실로 돌아갈 수 있도록 완화되었습니다.

마스크는 실내에서 계속 의무화되지만 직원은 고객 대면 영역이 아닌 다른 사람과 물리적으로 상호 작용하지 않는 한 마스크를 벗을 수 있습니다.
수요일(7월 6일) 싱가포르에서 거의 10,000명의 새로운 COVID-19 사례가 보고되었습니다. 이 중 9,525명의 현지 감염과 464명의 수입이

감염되었습니다. 이는 하루 확진자가 12,784명으로 보고된 지 하루 만에 나온 것으로 3월 22일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감염의 급증으로 여기에서 적어도 한 회사는 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를 강화했습니다.

현재 COVID-19

월요일에 관광명소인 마담투소 싱가포르는 직원들에 대한 안전 거리두기를 다시 설정하여 단체 모임을 금지하고 직원들이 직장에서 혼자 식사를 하도록 요구했습니다.

그들은 또한 먹거나 마시지 않는 한 항상 마스크를 착용해야 합니다.

이전에는 직원들이 점심 시간 1시간 동안 함께 식사를 할 수 있었고 다른 사람과 물리적으로 상호 작용하거나 고객 대면 영역에서 상호

작용하지 않는 한 사무실에서 마스크를 벗을 수 있었습니다.

어트랙션의 상업 운영 책임자인 실비아 탄(Sylvia Tan)은 “우리 사업은 일선 직원에 대한 의존도가 높기 때문에 내부 클러스터를 형성할

여유가 없다. 우리는 사업 연속성을 보장하고 사업이 계속 운영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우리가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일은 직원들을 위험에 빠뜨리는 것입니다. 그들이 일을 하지 않고 무엇을 하는지 우리는 통제할 수 없지만

그들이 직장에 있을 때 우리 직원들이 안전한지 확인하는 것은 우리의 책임입니다.”

회사는 또한 직원, 특히 고객 대면 역할을 하는 직원을 위해 무료 마스크와 장갑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그녀는 “우리는 우리 팀이 안전한지 확인하기 위해 이러한 모든 위생 조치에 대해 매우 엄격합니다.”라고 말하면서 직원들이 손이 많이 닿는

표면이나 영역에 접촉한 후에는 마스크와 장갑을 교체할 것을 권장한다고 덧붙였습니다.

CNA가 접촉한 회사 중 누구도 의무적인 정기 테스트를 복원할 것이라고 말하지 않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