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바이오엔테크, “3차 접종으로 오미크론 변이 예방 가능”

불라 CEO “예상보다 일찍 4차 부스터샷 필요할 수도”

기사 더보기